본문 바로가기

희망여행

[희망여행 아트투어] '이룸오케스트라x첼리스트 배범준'의 꿈 in 타이페이 범준이의 일기 2018.04.03 (화) 새벽 3시 대만호텔입니다. 저녁 비행기를 탔습니다. 무섭지 않았습니다. 저는 청년입니다. 하나투어에서 초대하셨다. 나의 첼로 연주를 듣고 싶다고 했다. 이룸 오케스트라와 함께 "거위의 꿈"도 연주한다. 엄마의 한 마디 *이하 색깔로 구분 멋진 범준 진에어로 야간비행이었는데 엄마를 잘 보살펴줘서 고마워 숙소에서도 짐정리 해주고 먼저 엄마 침대부터 정리해줘서 고마워 한국과 대만은 1시간 차이. 지금이 새벽 3시 30분이니까 한국은 새벽 2시 30분이야 잘자, 사랑해♡ 2018.04.04 (수) '해양지질공원'은 브로콜리 바위가 많다. 퀸 바위에서 사진을 찍었다. 그물을 들고 있는 어부의 동상이 있었다. 물에 빠진 사람들을 구해줬다고 한다. 이름이 임청정이다. 황금박물.. 더보기
[뉴스] "여행은 놀고 쉬기보단 삶을 바꾸는 경험" ▼아래 이미지를 클릭하면 온라인 기사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더보기
[희망여행] 하얀세상 아키타(Akita) 하얀 세상, 아키타 (Akita)지구별 여행학교 아트투어 지금부터 들려드리는 이야기는 지구별여행학교에 다니는 ‘청운보육원’ 아이들 열 한 명이 한 팀이 되어 떠난 일본여행이야기 입니다. 생애 첫 여행지인 일본 아키타(Akita)에서 과연 아이들은 어떤 시간여행을 보냈을까요? 아이들의 마음처럼 하얀 눈으로 덮여 있던 세상 속으로 함께 가봅니다. 매년 겨울이 되면 온 세상이 하얗게 눈으로 덮여버리는 마을이 있었어요.이곳은 집집마다 지붕 위에 어린 아이 키보다 높게 눈이 쌓여 있었고, 마치 사람이 살지 않는 것처럼 고요했어요. 표지판이 있어도 글씨가 달라서 읽을 수 없었지만 어른들은 이곳을 ‘아키타'라고 불렀답니다. 지구별 여행학교에 다니는 우리는 집을 떠나 이곳 ‘아키타’라는 곳에서 4일동안 머물기로 했어요.. 더보기
[참가자발표] 사랑하랑_스터디투어 홍콩편에 동행하실 분들을 발표합니다. 안녕하세요 하나투어문화재단입니다. 지난 3월 2일 공지했던 희망여행 참가자 모집(보러가기) 관련 아래와 같이 서울시사회복지관협회 홈페이지 통해서 아래와 같이 선정자 발표되었습니다. 지원해주신 모든분들께 감사드리며 선정된 분들은 사랑하랑_스터디투어를 통해 뵙도록 하겠습니다^^. ㅡ▶서울시사회복지관협회 공지 보러가기: http://www.saswc.org/notice/233771[2018년 서울시 사회복지시설 직원 단체 연수지원사업]에 신청 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이번 선정자 기준은 다음과 같습니다. 1) 하위직급 우선 선발2) 4급 이하 직급 및 경력에 따른 선발3) 기관당 2명 이내로 선정 더보기
[모집] 2018 희망여행 사랑하랑 4기 코타키나발루편 참가자 모집 * 아래 이미지를 클릭하면 지원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사업개요1. 사업명 : 하나투어 희망여행 프로젝트 ‘사랑하랑 4기_코타키나발루편’2. 사업기간 : 2018년 4월 13일(목) ~ 17일(화)3. 사업대상 : 사회복지경력 8년 미만 사회복지사(서울시사회복지자협회 회원) 15명4. 참여인원 : 총 18명 (사회복지사 15명+하나투어 인솔자 3명)5. 장소 : 말레이시아 코타키나발루6. 참가비 : 1인 100,000원7. 후원 : 하나투어, 하나투어문화재단(www.hanatourfoundation.org)8. 협력 : 서울시사회복지사협회,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www.seoul.chest.or.kr) ㄴ★서사협 모집공고 / 지원하러 바로가기(클릭) ▢ 모집개요1. 접수기간 : 3월 7일(수)~3월 1.. 더보기
[독자기자 모집] 희망여행 같이 떠나실 분 손! 트래비 공지 보러가기(클릭)지원하러 바로가기(하단 이미지클릭)지난 독자기자 기사 보기 - 가족愛재발견 하이난편: http://www.travie.com/bbs/board.php?bo_table=travie&wr_id=20103 - 지구별여행학교 대만편: http://www.travie.com/bbs/board.php?bo_table=travie&wr_id=19915 더보기
[가족愛재발견] 하나의 바퀴로 달리는 외발자전거 < 외발자전거 > 하나의 바퀴로 달리는 외발자전거. 서커스단의 수려한 묘기가 먼저 떠오르는 외발자전거는 바퀴가 두 개 있는 보통의 자전거보다 중심을 잡는 게 힘들고, 살짝 비틀거리기만 해도 쓰러질 것만 같다. 외발자전거를 능숙하게 운전하는 기수들은 여러 번의 연습으로 굳은살이 박이고, 그것들이 벗겨질 때 즈음에 ‘균형’이란 새살이 생겼을 것이다. 그런데 이런 연습시간도 없었던 어느 날 외발자전거에 오른 사람들이 있다. 홀로 부모의 두 몫을 다하는 '한 부모 가정'의 엄마들.. 나는 외발자전거의 페달을 밟으며 살아가는 아홉 가족이 떠난 중국여행기에 동승해 본다. - 1 - 12월의 어느 금요일 저녁. 도심의 번화가만큼이나 인천국제공항에도 여행자들의 불금이 한창 무르익고 있었다. 하나투어문화재단에서 주최한 .. 더보기
[별별부부] 별처럼 빛나는 사회복지사 부부들의 꿀 떨어지는 여행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