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트래비

지속 가능한 일상과 여행은 가능하다. " 어떤 편견과 오해 없이 순수한 마음으로 만나기 위해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머리와 가슴을 백지로 만드는 일이었다. " [Made in Towerville] 생애 첫 필리핀이었다. 30리터 배낭 안에 구겨 넣은 짐들 사이를 기대로 한껏 채워 넣었다.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번 여행에 함께할 참가자들과 인사를 나눴다. 업무를 마치고 공항으로 퇴근했다는 그들의 눈빛은 조금 지쳐 있었다. 하지만 비행기의 이륙 신호와 함께 그들은 곧 다시 빛나기 시작했다. 앞으로 다가올 여행 때문이다. 여정의 본격적인 시작은 숙소가 있는 클락에서 벗어나 버스를 타고 2시간 반에 걸쳐 ‘불라칸주 산호세델몬테시’에 위치한 ‘타워빌(Towerville)’로 이동했을 때부터다. ‘타워빌’은 2002년부터 시작된 필리핀 정부의 부문별한.. 더보기
약상자에 없는 치료제, 여행 가끔은 모든 것을 포기하고 싶지만 지친 마음을 누르고 살아가기에 바쁜 나날들. 마음의 통증을 마법같이 사라지게 할 여행약을 처방해 준다는 소식을 듣고 저마다의 사연을 가진 여섯 가족이 하나투어문화재단 여행약국의 문을 두드렸다. " 여행이라는 처방시작 " 여섯 가족이 방콕으로 향하는 비행기에 탑승했다. 그들은 저소득 한부모 모자로 이루어진 가족들이다. 사연별 힐링, 쉼표, 관계, 추억 총 4가지의 처방 구분에 따라 여행처방전 및 여행약(여행 프로그램)이 처방된 상태다. 때로는 익숙함에 멀어져 어색할지도, 때로는 달달할지도 모르는 처방이다. 덕분에 시작은 조금 소란스럽고 유독 떨렸다. ‘설렘’이 그들에게 찾아온 것이다. " 가족마다의 사연이 담긴 여행약 복용 " 누구보다 이 여행의 기회가 소중했을 여섯 가족.. 더보기
[투어챌린저]그럼에도 불구하고 함께여서 행복했다. 행복의 나라, 부탄을 찾았다. 과정은 힘들었지만, 행복한 결말이었다. ‘함께’라는 행복의 조건 부탄으로 떠나기 전, 막연한 설렘과 기대는 어떤 말로도 형용할 수 없었다. ‘행복의 나라, 베일에 싸인 나라’ 등 부탄을 대표하는 수식이 우리의 기대심을 자극했기 때문이다. 역시나, 큰 기대 앞에는 고난이 따르는 법. 부탄까지 가는 길목은 순탄치 않았다. 비행기를 타고 인천에서 인도 델리로, 델리에서 비행기를 타고 ‘바그도그라’라는 곳으로 향했다. 그리고 그곳으로부터 약 5시간 동안 차에 탑승해 인도에서 부탄으로 향했다. 길고 긴 이동 시간에 지쳐버린 대원들의 표정에는 기대감과 설렘이 사라져 가고 있었다. 한참 덜컹거리며 국경지대를 지났을 때서야 대원들의 표정이 피어나기 시작했다. 드디어 부탄에 도착했다. 사실.. 더보기
[공지] 우리 함께 가요!★독자기자 모집★ 여행을 떠나려고 합니다. ‘혼자’가 아닌, 우리 ‘같이’요. 하나투어 희망여행에 동행할 독자기자를 찾습니다. 소박한 감동을 담을 당신의 마음을 기다립니다. 트래비 공지 보러가기 (클릭) / 지원하러 바로가기 (클릭) 지난 독자기자 기사보러가기↓↓↓ [CAMPAIGN 여행으로 희망을 나눕니다] 아트투어 in 쿠알라룸푸르 (바로가기) [CAMPAIGN 여행으로 희망을 나눕니다] 가족愛재발견 in 코타키나발루 (바로가기) [CAMPAIGN 여행으로 희망을 나눕니다] 가족愛재발견 in 하이난 (바로가기) 여행예정: 2019년 9~12월 중 여행장소: 동남아 응모기간 2019년 8월13일(화요일)까지 참가대상 희망여행에 동행해 취재하고 싶은 독자 1명 응모방법 ‘독자기자 응모 이벤트’를 클릭, 연결되는 온라인 신.. 더보기
정말 감사합니다, 대한민국 '향수는 기분을 선물하고, 여행은 추억을 선물한다'는 말이 있다. 아주 특별한 사람들과 여행을 나눴다. 먹먹한 감정, 상해 임시정부 2019년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해 하나투어문화재단과 해피기버가 무척 특별한 여행을 준비했다. 평균연령 67세에 달하는 20명은 모두 독립유공자 유족회의 추천을 통해 선정된 독립운동가 후손이었고 동시에 대부분 기초생활수급자였다. 대부분의 독립운동가 후손들은 생계의 문제로 인해 임시정부를 한 번도 방문해 보지 못했다고 한다. 우리는 각자가 사관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여행길에 올랐다. 탑골공원을 시작으로 청와대를 들렀고, 효창공원으로 거쳐 사의사(이봉창, 윤봉길, 백정기, 안중근 의사) 묘소 앞에서 인사를 드린 뒤 백범 김구 선생의 묘소에 도착했다. .. 더보기
[공지] 희망여행에 동행하실 독자기자님을 찾습니다. "나만을 위한 여행이 아닌 함께 희망을 찾아주는 뜻깊은 여행에 함께 할 독자 기자님을 찾습니다!" 트래비 공지 보러가기 (클릭) 지원하러 바로가기 (클릭) 지난 독자기자 기사 보기 ↓↓↓ [CAMPAIGN 여행으로 희망을 나눕니다] 아트투어 in 쿠알라룸푸르 (바로가기) [CAMPAIGN 여행으로 희망을 나눕니다] 가족愛재발견 in 코타키나발루 (바로가기) [CAMPAIGN 여행으로 희망을 나눕니다] 가족愛재발견 in 하이난 (바로가기) 독자기자 선발 이벤트 여행예정 2019년 5~8월중 여행장소 동남아 또는 중국 예정 응모기간 2019년 4월16일(화)까지 참가대상 희망여행에 동행해 취재하고 싶은 독자 1명 응모방법 ‘독자기자 응모 이벤트’를 클릭, 온라인 신청서에 정보를 입력해 주세요. 아참, 트래비.. 더보기
투어챌린저 하이스쿨은 '달랏' 호기로운 선서 소리와 함께 시작된 하나투어 투어챌린저 하이스쿨 4기, 그 감동스러운 대장정을 소개한다. ●호기로운 시작 하나투어 투어챌린저 하이스쿨에 참여한 모든 친구의 공통 관심사는 바로 ‘여행업’이다. 학교에서는 배울 수 없었던 실무 강의를 통해 여행업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혔고 인천공항 SM 면세점 등을 돌아보며 눈과 귀를 반짝이며 실무 탐방을 즐겼다. 봉사활동의 일환으로 베트남 달랏 현지 고아원에 전달할 물품도 만들었는데 예쁜 가방과 태양광 전등, 부족한 솜씨지만 아이들은 따뜻한 마음을 꽉꽉 채워 값진 선물을 준비했다. 국내 탐방의 마지막 일정은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문화비축기지에 방문하는 것이었다. 문화비축기지의 탄생 배경과 역사에 대해 이야기를 듣고 각자의 소원을 나무에 걸어 보았다. 이로써 .. 더보기
행운같이 찾아온 여행 인천공항을 출발해 다섯 시간의 비행 끝에 도착한 베트남 나트랑. 햇볕으로 따뜻하게 데워진 해변에서 물장구를 쳤고, 시클로에 올라타 어두워진 밤거리를 탐험했다. 생애 첫 해외여행을 떠난 여덟 가족의 솔직한 마음을 들춰 봤다. ●나트랑, 넌 내게 행운이야 ‘승리 가족’이 전하는 이야기 생각지도 못했다. 이런 행운이 내게 다가올 줄은. 아이와 함께한 세월이 무려 8년이다. 사람들과의 교류 없이 오로지 아이에게 전념한 시간이기도 하다. 삶이 지치고 힘들 때마다 짜증을 쏟아 내곤, 뒤돌며 후회했던 일상들. 쳇바퀴 돌 듯 반복되는 삶에 지쳐 갈 즈음, 희망여행이 불쑥 찾아왔다. 베트남 나트랑을 여행하며 다짐했다. 이토록 행복한 지금 이 순간을 간직하겠다고, 삶이 문뜩 힘들게 느껴진다면 지금을 되돌아보겠다고. 스스로.. 더보기